호주 시골, 1인 ‘훈제 송어’ 자영업자.. 인터넷 쇼핑 도전기

호주의 외딴 시골에서 직원도 없이 혼자 송어를 훈제해 판매해 온 앤 씨가 인터넷 쇼핑을 시작하게 된 이야기를 들어본다.  

 

248183477_8zhpcEtM_96f4dd82218d9809d7b93 

 

호주에서도 최근 인터넷 쇼핑이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책이나 옷가지뿐 만 아니라, 요즘에는 식품류를 인터넷으로 주문하는 경우도 늘고 있죠.

뉴사우스웨일즈 주의 외딴 시골에 거주하며 1인 자영업체를 운영하는 앤 비카리 씨 역시 우체국 배송 시스템을 이용한 인터넷 쇼핑 분야에 도전장을 내밀었습니다.

직원도 없이 혼자서 훈제 송어를 만들어 판매하는 앤 비카리 씨가 인터넷 쇼핑을 통해 송어를 판매하기 시작한 것은 3년 전부터입니다.

현재 앤 씨의 매출 20%가량은 인터넷 쇼핑을 통해 이루어지고 있고, 나머지 80%는 캔버라에 있는 파머스 마켓에 나가 직접 판매해 수익을 얻고 있습니다.

앤 씨는 인터넷 쇼핑을 통해 판매된 제품 중에 문제가 된 경우는 1% 정도에 불과하다고 말합니다.

Ann smokes each piece of trout in its own individual tin

직원도 두지 않고 혼자서 송어를 훈제하는 앤 씨가 인터넷 쇼핑을 하기 위해 웹사이트를 만들고 이를 관리한다는 것은 불가능한 일이죠. 때문에 앤 씨는 생산자와 소비자를 직접 연결해 주기 위해 만들어진 ‘Farmhouse’라는 웹사이트를 이용하고 있습니다.

‘Farmhouse’에 생산자가 직접 판매할 물건을 올리면, 소비자들은 인터넷 홈 쇼핑을 통해서 제품을 주문하게 되고, 제품은 우체국 배송 시스템을 통해 소비자들에게 직접 전달되게 됩니다.

앤 씨는 직접 만든 훈제 송어를 배송하기 위해서 냉동 젤로 된 팩을 이용해 포장을 합니다. 이렇게 포장된 물건은 다시  폴리스티렌 박스에 넣어서 재포장을 하게 되며 이렇게 포장된 물건은 5일 동안은 문제가 없다고 합니다.

앤 씨는 이렇게 포장된 박스를 주문할 경우 1회 배송 시 약 $25의 비용이 든다고 조언합니다.

물론 배송비 걱정을 하는 사람도 있겠지만 앤 씨는 생각이 조금 달랐습니다.

“시내에 나가 이런 물건을 산다고 생각해 보면, 시내까지 가는 비용에, 차를 가지고 간다면 주차비도 내야 하죠. 고객 입장에서는 사실 큰 차이가 없는 비용입니다.”

하지만 무엇보다 중요한 점은 신선한 최상등급의 제품을 소비자들이 집에서 직접 받아 볼 수 있다는 점이라고 앤 씨는 강조했습니다.

Ann smokes her trout in her shed in in the NSW Riverina 

뉴사우스웨일즈 주에 있는 조그마한 사업체에서 만들어지는 이 훈제 송어는 현재 케언즈와 빅토리아 주에까지 모두 배송이 되고 있습니다. 

앤 씨는 자기가 만든 훈제 송어는 다른 사람에게는 밝힐 수 없는 특별한 제조 비법이 있다고 자랑했습니다. 스웨덴 출신의 남편에게 전수받은 전통 제조 비법인데요 마치 켄터키 후라이드 치킨이 자신만의 레시피를 남에게 알려주지 않는 것처럼 아주 특별한 레시피를 이용한다고 자랑했습니다.

Each piece trout is soaked in a special brine for several hours before being smoked 

새롭게 인터넷 쇼핑에 뛰어든 앤 씨, 하지만 앤 씨에게 인터넷 쇼핑은 그리 호락호락한 일이  아니었습니다.

SBS 촬영팀이 앤 씨의 집을 찾아간 날은 비가 엄청나게 많이 온 날이었는데요. 앤 씨의 집 앞 도로가 워낙 시골 길이라 접근이 쉽지 않았습니다.  직원을 둔 것도 아니고 혼자서 모든 일을 처리해야 하기 때문에 이렇게 날씨가 안 좋은 날은 물건을 실어 나르는 것이 보통 힘든 일이 아니라고 앤 씨는 말합니다.

하지만 다행스럽게도 이런 날이면 앤 씨의 이웃인 콜린 씨가 기꺼이 앤 씨를 도와 주곤 합니다. 콜린 씨의 트럭에 훈제 송어들을 싣고 우체국으로 함께 가기도 하죠.

외딴 시골에서 직접 송어를 훈제해 팔고 있는 앤 씨. 하지만 그녀는 인터넷 쇼핑이라는 새로운 도전을 품고 정성스레 송어를 훈제하고 있습니다.

출처 SBS KOREAN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Comments

[크리스마스 가이드] 호주에서 크리스마스를 즐기려면?

댓글 0 | 조회 1,913 | 추천 0
호주에서 즐기는 한 여름의 크리스마스! 지역별로 어떤 크리스마스 축제가 열리는지 알아볼까요?시드니산타페스트(Santafest)12월이 되면 달링 하버는 전혀 새로운 모습으로 거듭난… 더보기

정착 가이드: 호주에서 취업 면접 기회 잡기

댓글 0 | 조회 2,907 | 추천 0
새로운 이민자에게 취업은 중요한 정착 과정의 한 부분으로 목표를 분명히 정하고 접근할 필요가 있다.취업 면접은 개인적 연줄이나 추천으로 이뤄지곤 합니다. 면접 기회를 잡기 위한 몇… 더보기

457 비자 전면 개편, 엄청난 파장을 불러오다. FAQ Summary

댓글 0 | 조회 3,768 | 추천 1
2017년 4월 18일 2시경, 기습 발표된 호주 수상 Malcolm Turnbull 의 457 비자 폐지속보로 인해 사무실 전화, 변호사들 전화는 모두 마비가 되었습니다.질문에 … 더보기

457 비자 전면 개편 안내

댓글 1 | 조회 7,907 | 추천 0
457 비자 전면 개편 안내2017년 4월 18일 오후 2시경에 기습 발표된 호주 수상 Malcom Turnbull 의 임시 취업비자 이자 호주 영주권으로 가는 경로인 457 비자… 더보기
Now

현재 호주 시골, 1인 ‘훈제 송어’ 자영업자.. 인터넷 쇼핑 도전기

댓글 0 | 조회 3,178 | 추천 0
호주의 외딴 시골에서 직원도 없이 혼자 송어를 훈제해 판매해 온 앤 씨가 인터넷 쇼핑을 시작하게 된 이야기를 들어본다. 호주에서도 최근 인터넷 쇼핑이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책이나 … 더보기

정육점이야? 부티크 매장이야?.. 쇼윈도에 고기 진열 ‘Victor Churchill’

댓글 0 | 조회 3,804 | 추천 0
우리가 흔히 생각하는 정육점의 이미지를 180도 바꿔 놓은 정육점이 있습니다.부티크 분위기가 나는 고급스러운 매장, 쇼 윈도에는 전문가가 잘라낸 먹음직한 고기들이 걸려 있는 곳. … 더보기

25달러 투자 ‘Caradvice.com’, 3천 5백만 달러에 매각하기까지..

댓글 0 | 조회 2,488 | 추천 0
21살의 나이에 $25의 투자로 시작한 블로그가 지금은 호주 전역에 알려진 자동차 전문 웹사이트로 발전했습니다.알보르즈 팔라 씨가 처음 ‘Caradvice.com’ 웹사이트를 열 … 더보기

‘영어 사용도 힘들던 이민자, 베이커리 대박나기까지..’ 오아시스 베이커리

댓글 0 | 조회 3,285 | 추천 0
레바논 출신의 마쿨 씨는 사업 첫해에는 악몽을 꾸는 것과 같았다고 말하면서 가게 문을 닫기 전까지 하루에 19시간에서 20시간을 일해야 했다고 회상했다.1998년 레바논 출신의 이… 더보기

[3월 생활법률정보] 원청업체에 대금을 받지 못했을 때는 어떻게 보호받을 수 있을까?

댓글 0 | 조회 2,739 | 추천 1
악덕 건설업주에게 밀린 대금을 받지 못했을 때 보호받을 수 있는 법에 대해 David Chang Legal의 장지훈 변호사와 함께 알아본다. 나억울씨는 한국에서 타일 기술을 가진 … 더보기

카드 뉴스: 연방 정부는 뭐고, 주 정부는 뭐죠?

댓글 0 | 조회 2,415 | 추천 0
출처 SBS KOREAN

카드 뉴스: 457 비자가 궁금해요!

댓글 0 | 조회 2,127 | 추천 0
출처 SBS KOREAN

Aged care의 혁신.. ‘노인 주거 시설이 아닙니다, 또 다른 가족입니다’

댓글 0 | 조회 2,474 | 추천 0
오래된 전통 산업 분야에 혁신을 들고 온 타마르 씨는 노인 복지 산업에 새 바람을 몰고 왔다. ‘회사를 운영할 때 가장 중요한 것은 바로 혁신이다’ 이런 얘기 참 많이 듣죠. 하지… 더보기

배낭여행 호주 청년, ‘남미 전문 여행사로 발돋움하기까지..’

댓글 0 | 조회 2,819 | 추천 0
주머니 안에는 20파운드가 전부였던 호주인 배낭여행객 그레그 카터 씨가 여행 사업에 뛰어들어 성공을 거둔 이야기를 들어본다. 호주 청년 그레그 카터 씨와 채드 캐리 씨는 영국으로 … 더보기

2017 호주 오픈의 진정한 MVP?

댓글 0 | 조회 2,546 | 추천 0
2017 호주 오픈의 진정한 MVP?2017 호주 호픈이 한창일 당시, 관련 포스팅을 한 적이 있었는데요 오늘은 그 뒷 얘기를 전해 드리려고 합니다.페더러와 나달의 파이널 매치는 … 더보기

호주 비자 심사기간

댓글 0 | 조회 2,772 | 추천 0
호주 비자 심사기간호주 비자를 신청하고 승인을 받기까지 소요되는 기간을 주한 호주대사관에서 공지하였습니다.워킹홀리데이비자 신청자분들은 약 6일 정도 소요가 된다고 하는데 이는 아마… 더보기
  • 준비중입니다.
  • 준비중입니다.